내용제보:mzjubao@cnr.cn

壮丽70年

[장려한 70년 분투의 새시대-발자취]중국이 좋아야 세계가 더 좋다-새중국 창건 70년 세계에 대한 기여 력사적 론리

2019-06-27 17:37:00     责编:박운     来源:중앙인민방송국

올해는 새중국 창건 70주년이 되는 해이다.

새중국 창건 70년래 로정에 대해 구순에 가까운 이스라엘 히브리 대학 유명 학자인 메론-메즈니는, 중국은 발전을 새롭게 정의하였다고 말한다.

지난 70성상, 세계인구의 근 5분의 1을 점하는 유구한 국가는 오랜시간 동안 루적된 가난과 쇠약한 상황에서 70년간의 발전과정을 거쳐 점차 인류사상 발전의 기적을 창조하였고 세계평화와 안정, 번영을 수호하는 주요력량으로 되였다 

2005 47일은 세계 가난구제 사상 기념할 만한 날이다. 이날 세계식량계획서가 중국에 제공한 마지막 밀이 심수항에 도착하였다. 이로써 중국은 장장 20여년간 식량을 지원받던 력사에 종지부를 찍었다.

오늘날 중국은 세계 10%도 안되는 경작지로 세계 근 20%를 점하는 인구의 식량문제를 해결하고 있고 세계식량계획서의 주요 지원국으로 되였다.

이 많은 인구의 먹는 문제를 해결한다는 자체가 세계에 대한 큰 기여라고 할수 있다.

70년전 중국의 년간 국내생산총액은 근년래 수준으로 볼때 하루의 생산액 밖에 안된다. 중국 GDP의 세계 점류률은 4.5%였고 일인당 기대수명이 35살밖에 안되였으며 문맹률이 80%를 넘었다. 이는 새중국 창립 초기의 물질적 토대였다.

하지만 70년이 지난 오늘, 중국의 경제규모는 세계 제2위로 껑충 뛰여올랐고 세계 점유률이 15%에 달하였다. 중국은 점차 제조업 제1대국과 화물무역 제1대국, 상품소비 제2대국, 외자류입 제2대국으로 부상하였다.

중국은 또 세계에서 가장긴 초고속철도와 가장많은 신규 철교, 가장 방대한 고등교육 군체를 갖고 있고 일인당 기대수명이 77살에 달한다.

1978년부터 2017년까지 중국경제의 년간 성장폭은 9.5%를 기록하였고 성장속도와 지속시간이 모두 세계에서 앞자리를 점한다.

2008년 국제금융위기 이래 중국이 세계경제 성장에 대한 기여률이 련 몇년간 약 30%에 달해 강대한 원동력으로 되였다.

14억 인구를 가진 대 시장, 세계에서 규모가 가장큰 중등소득 군체, 년간 출국관광자수가 련인수로 억명을 넘는 등 중국은 세계각국에 커다란 리익을 가져다주고 있다.

향후 15년간 중국의 수입상품과 봉사규모가 각기 30조딸라와 10조딸라에 달할것이다.

맥킨지 자문회사가 지난해 말 발표한 중국과 세계복에 따르면, 지난 수십년간 중국은 자국을 개변했을 뿐만아니라 세계를 개변하였고 중국경제 성장이 세계에 커다란 기회를 가져다주었다.

中央广播电视总台 版权所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