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未标题-3.jpg
연변인민들의 사랑과 관심을 한몸에 받는 연변부덕팀이 올해에는 부진에 빠져 현재 슈퍼리그 최하위에 머물어 슈퍼리그 잔류에 적신호가 제대로 켜졌다.팀이 이런 경지에 놓이게 된것은 누구의 잘못인가?
未标题-9.jpg
북경애심녀성네트워크가 창립 10주년을 맞아 17일 오후 북경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지난 10년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未标题-3.jpg
습근평 총서기와 총서기의 부친 습중훈 동지사이에는 수많은 감동사연이 숨어있다. 아버지의 날을 맞아 습근평 총서기가 아버지의 88세 생신을 축하해 보낸 편지를 여러분과 공유하려 한다.
  • 查看更多