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미 정상, 공동선언문 채택
래원:중앙인민방송국      2018-06-13 10:26:00

12일 오후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에서 조선 김정은 위원장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미소를 띠우며공동선언문을 교환하고 플래시 세레속에서 재차 악수했다.

공동선언문에서 량국은 새로운 조미관계를 수립하고 조선반도의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평화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조선 안전 보장을 언약했고, 김정은 위원장은 조선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재언명했다. 량국은 또 회담성과를 관철하기 위한 고위급 정부대표단 담판을 진행하기로 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서명식에서, 이번 회담을 통해 쌍방은 과거를 버리고 새로운 출발을 맞이하게 될것이라고 표했다. 트럼프 대통령 또한 공동선언문은 내용이 아주 광범위하다고 지적하고 나서 미조관계는 과거와 전혀 다른 국면에 들어서게 될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저녁에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반도 비핵화 진척을 조속히 가동할것이지만 비핵화는 장기적인 과정이라고 밝히고, 미국은 반도문제 해결전까지 대 조선 제재를 계속 유지할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량국수교를 기대하지만 아직은 이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