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 아라비아 등, 요르단에 25억딸라 원조
래원:중앙인민방송국      2018-06-12 10:59:00

사우디아라비아와 아랍련합추장국, 쿠웨이트가 현지 시간으로 11일 새벽에, 요르단이 국내 경제위기에 대응하도록 25억딸라의 경제적 원조를 제공한다고 선포했다.

사우디아라비아와 아랍련합추장국, 쿠웨이트 지도자는 이날 요르단 아부둘라 2세 국왕과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서 회의를 가지고 요르단을 도와 당면 경제곤경에서벗어날데 관한 문제를 토론했다.

회의후 발표한 공동 콤뮤티케는, 사우디아라비아, 아랍련합추장국, 쿠웨이트는 요르단에 25억딸라의 경제적 원조를 제공한다고 지적했다. 그 가운데는 요르단 중앙은행에 저금하고 세계은행에서 요르단에 담보를 서며, 련속 5년동안 요르단정부 재정을 돕고 요르단 국내 중요발전 프로젝트에 투자하는 등 내용이 망라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