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 키드먼♥키스 어번, 테니스대회 달달 데이트
2019-01-25 15:59:00
|
래원:스포츠조선
0

니콜 키드먼이 남편 키스 어번과 달달한 데이트를 즐겼다.

24일(현지시간) 배우 니콜 키드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테니스를 좋아해요. 호주오픈에 초대해주셔서 감사해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니콜 키드먼과 키스 어번은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여자단식 4강전 페트라 크비토바(체코)와 대니엘 콜린스(미국)의 경기를 관람했다. 이들 부부는 환한 미소로 부부애를 과시했다.

니콜 키드먼은 1983년 영화 '부시 크리스마스'로 데뷔했다. 가수 키스 어번과 2006년 결혼했다. 이후 니콜 키드먼은 2008년 첫 딸 선데이를 낳았고, 2010년 대리모를 통해 둘째 딸 페이스를 얻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