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모자 어때?" 범빙빙, 가려도 녀신 [화보]
2018-03-13 15:47:00
|
래원:TV리포트
0

범빙빙이 그만의 독특한 패션 센스로 또 한 번 팬들을 놀라게 했다.

범빙빙은 마리끌레르 차이나 4월 호 커버를 장식했다. 이번 화보의 주인공은 범빙빙과 모자였다.

공개된 화보 커버에서 범빙빙은 커다란 챙이 인상적인 검은색 모자로 얼굴을 반 이상 가렸다. 오른쪽 얼굴과 눈만 살짝 보이는 범빙빙은 반쪽만 보이는 시선조차 강렬하다. 광택 소재의 검은색 코트에 네이비톤 장갑으로 독특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흑백으로 묘한 분위기를 냈다. 고전적인 듯하면서도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의 의상들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인기 중국 드라마 '황제의 딸' 금쇄로 이름을 알린 뒤 우리나라 톱스타 반열에 올랐다. 동료 배우인 리신과 공개 열애 중으로, 올해 결혼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