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제보:mzjubao@cnr.cn

종합뉴스

“신중국식” 려행 명절소비 진작

2024-06-10 13:38:00     责编:李政民     来源:중앙인민방송국

이번 단오 련휴기간 전통풍습과 관광상품이 어우러진 “신중식” 행이 호황을 누린 가운데 민속문화관광 대중의 행체험을 풍부하게 하 휴일관광소비의 지속적 발전을 크게 견인했습니다.

 섬서시의 장안 12시주제거리는 단오 를 맞아 당나라 때 분장을 한 관광객들로 인기가 컸습니다. 단오 련휴기간 거리의 메이크샵도 호황을 누렸습니다. 직원 조자현은 최근 단오절에 메이크업을 하러 오는 관광객이 눈에 띄게 늘었다고 말했습니다. 가족단위로 한 관광객이 부쩍 늘면서 매장마다 60개가 넘는 화장대를 설치했지만 아침 일찍부터 저녁 늦게까지 손님들로 붐빕니다. 련휴기간 매장에서는 손님들에게 단오절 분위기에 맞는 록색 계렬의 패션과 메이크업을 적극 추천했습니다.

올 단오 관광객들은 절강 동향 오진 서관광지의 석판 옛 거리를 찾아 즐거운 련휴시간을 보냈습니다. 창포를 내건 가게와 오진특색의 선두쭝즈로 골목마다 짙은 명절분위기를 연출했습니다. 쭝즈를 만들고 웅황을 주문하며 향낭을 만드는 등 단오절 민속행사는 많은 관광객들의 발길을 끌었습니다.

료녕 관광객 왕균연은 쭝즈를 처음 만들어 본다며 이과정에 정을 나눌수 있어 의미가 깊다고 말했습니다. 길림 관광객 신춘영은 단오절“오황연”을 먹게 되여 너무 기뻣다고 말했습니다.

오진은 몰입형, 련동형 문화관광 신모델과 신장면적극 개발해 새로운 놀이법과 함의로 명절분위기를 살렸습니다. 오진관광부문 관계자 주건홍은 명절기간 전통을 되찾고 오황연, 룡주 등불선을 선보이고 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유원회을 조직하는 등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민속체험활동을 제공했다고 소개했습니다.

 룡주, 룡주에서의 식사체험, 특색 쭝즈 맛보기 등 단오 민속체험행사는 주변 도시 관광객들 “단거리 행”을 성공적으로 도출했으며 네티즌들은 이를 “신중국식” 행이라고 불렀습니다. 현재 젊은이들속에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신중식” 행은 90년생, 00년생들이 선호하는 새로운 행방식입니다. 중국관광연구원  부연구원은 “신중국식” 려행은 전통문화에 대한 젊은이들의 사랑과 존중을 반영했을뿐만아니라 관광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었다고 밝혔습니다.

 플랫폼 데이터에 따르면 이번 련휴기간 문화관광 예약건수전년 대비 70% 가까이 증가 문화관광소비를 크게 진작시켰습니다. 중국사회과학원 관광연구센터 특약연구원 오약산은, 치렬한 경쟁속에서 문화유산이 관광 콘텐츠 공급의 주력군이 다고 밝혔습니다. 전형적인 유산자원대국인 우리나라에서 “신중식” 려행열기는 단계 관광발전이 문화유산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는것을 보여주기도 합니다.

中央广播电视总台 央广网 版权所有

“신중국식” 려행 명절소비 진작

이번 단오 련휴기간 전통풍습과 관광상품이 어우러진 “신중식” 려행이 호황을 누린 가운데 민속문화관광은 대중의 려행체험을 풍부하게 하고 휴일관광소비의 지속적 발전을 크게 견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