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제보:mzjubao@cnr.cn

초점뉴스

왜 라면에 물을 넣고 3분 동안 기다려야 하는가? 우리가 미처 몰랐던 사실은...

2020-09-16 14:54:00     责编:최월단     来源:央广网

세계에서 가장 긴 3분이

라면에 뜨거운 물을 넣고

 고통스럽게 기다리는 

그 3분보다 더한 것이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라면 포장에 있는 사용법은 

항상 물로 라면을 끓이거나 

뜨거운 물을 넣어서

3분만 기다려서 먹을 것을

권장하고 있다.

그렇다면 

라면을 먹는데 

왜 3분을 기다려야 하는가?

어떤 라면은 

분명히 5분 또는 더 긴 시간을 기다려도

맛이 좋을뿐더러

면발이 여전히 매끄럽다.

설마 몇년 동안 우리는 줄곧 속았는가?

사실 이른바 “3분”은

라면을 발명한 창시인이 확정한 것이다. 

1958년 

일본적 대만인인 안도 모모후쿠가

오사까부 이케다시에서 라면을 발명하였다.

그는 이후 

끊임없이 제품을 실험하고 

판촉하는 과정에서 

3분짜리 업계 표준을 세웠다.

3분은 심리학적인 기교다.

사람은 음식을 대할 때 

3분 정도 기다리면

라면 향의 자극과 기다림이 

입맛을 좋게 하고

먹을 때 더 즐겁고 맛있는 느낌을 받는다.

만약 

3분을 넘어 5분 정도 기다리면 

어떻게 되는가?

사람은 인내심을 잃게 되고 

기대감이 약해지며

 곧 얻게 된다는 심리 쾌감도 떨어지게 되어

순간적으로 맛없게 느껴진다.

그리고 음식 냄새가 

코에 자극을 주는 것도 익숙해지면서

좀 무감각해진다. 

때문에

안도 모모후쿠가 사용한 것은

전 세계인의 공동적인 심리이다.

즉 사람이 음식을 대할 때

3분 정도 기다리면

이때의 심리적 기대치가 

가장 높다는 것이다.

 

中央广播电视总台 央广网 版权所有

왜 라면에 물을 넣고 3분 동안 기다려야 하는가? 우리가 미처 몰랐던 사실은...

1958년 일본적 대만인인 안도 모모후쿠가 오사까부 이케다시에서 라면을 발명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