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제보:mzjubao@cnr.cn

국제뉴스

미국과 이란간의 모순이 격화되여 각측이 자제를 호소

2020-01-09 15:37:00     责编:박운     来源:중앙인민방송국

미군이 이란군 지휘관인 솔레이마니를 숨지게 한데 대한 보복으로 이란이 8일 이라크의 미 주둔기지에 미사일 수십발을 발사했다. 미 국방부는 잇따라 이란의 보복 공습을 실증하고 그에 대한 대응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표했다. 미국과 이란간의 모순이 격화되고 중동정세가 급작스레 승격된데 대해 국제사회는 소통을 이어가고 과격행동을 자제하면서 사태의 승격을 피면할것을 각측에 호소했다.

이란 매체는 이란 무력 바게리 참모총장이 8일 발표한 성명에서 이란의 이번 습격은 미 당국에 대한 경고이고 미국이 추가 공격조치를 취한다면 이란은 보다 더 맹렬하고 파괴성이 강하며 광범위한 반격행동을 취할것이라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성명은 현재 미국은 이슬람공화국의 능력을 인식했고 조속히 테로부대를 해당 지역에서 철수시켜야 할 시점임을 알아야 한다고 표했다.

이란 최고 지도자 하메네이는 이날 발표한 텔레비죤 연설에서, 류사한 군사행동으로는 부족하다며 이보다 더 중요한 것은 종국적으로 해당지역에서 미군의 존재를 없애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란 자리프 외무장관은 소셜네트워크에 이란의 이번 행동은 유엔헌장 구도내에서 실시한 자위 조치로 이란 공민과 고위급 관원에 대한 무력 습격을 발동한 미군 주둔기지가 목표였다고 표했다. 자리프 외무장관은 이란은 사태 승격 혹은 전쟁을 원하지 않지만 자국이 어떤 침략이라도 받지 않도록 굳건히 보호할것이라고 말했다.

이스라엘 네타냐후 총리는 8일 이스라엘이 공격을 당한다면 강경하게 반격할 것이라고 표했다. 네타냐후 총리는 미국에 대한 지지 립장을 재차 분명히 하고 이스라엘과 미국은 서로를 가장 훌륭한 벗으로 간주한다고 말했다.

이란 매체가 8일 보도한데 따르면 레바논 진주당은 미국이 이란의 보복행동에 반격을 가한다면 자기들은 미국의 우방인 이스라엘을 공격할것이라고 표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스라엘 공군과 방공무력은 이미 고도의 경비사태에 들어갔으며 이스라엘은 이스라엘과 레바논 국경지역을 멀리 피할 것을 자국민들에게 호소했다. 이스라엘 안전부문은 또 이스라엘 주재 외국 대사관과 관련 기구에 대한 안전보호를 강화하기로 결정했다.

파키스탄 외교부는 8일,  최근 중동지역 긴장세를 감안해 이라크 방문을 자제할 것을 파키스탄 공민들에게 당부하는 관광주의보를 냈다.

파키스탄 매체 보도에 따르면 파키스탄 쿠레시 외무장관은 다국 외무장관과 소통을 진행하고 미국과 이란간의 긴장관계 완화를 위해 역할을 발휘할 것을 유엔에 호소했다. 쿠레시 외무장관은 앞서 이번 미국과 이란간의 충돌에서 어떤 국가에든지 파키스탄 령토를 사용하도록 내주지 않을 것이며 누구의 편도 들지 않을 것이라 밝힌바 있다.

프랑스 르드리앙 외무장관은 8일, 중동지역 긴장세의 완화는 당면 가장 시급한 과제이며 반드시 폭력 순환을 제지시켜야 한다고 표했다. 르드리앙 외무장관은 프랑스는 긴장 정세 완화를 위해 진력하고 각측과의 소통을 유지할 것이라며 자제력을 갖고 책임감 있게 행동할것을 당사측에 호소했다.

필리핀 외교부는 8일 발표한 성명에서 필리핀은 현재 중동 정세에 우려를 표하고 이라크 주재 필리핀 대사관은 교민 철수 행동을 개시해 이라크의 1600여명 필리핀 국민들의 귀국을 돕고 있다고 피로했다.

필리핀 로렌자 국방장관은 이날 군변측은 륙군과 해군 륙전부대 천명과 군함, 궁용기를 중동지역에 파견해 교민 철수 과업을 완성할 준비가 다 되여 있다고 표했다. 로렌자 국방장관은 필리핀 파병은 전투행동에 참여하는 것이 아니며 중동지역 특히 이라크의 필리핀인들을 철수시키는 것이 임무라고 말했다.

독일 마스 외무장관은 지난 며칠사이 독일은 줄곧 각측과의 소통을 유지하면서 당면 정세 완화에 일조했다고 표했다. 독일 정부 대변인 사이베트는 7일 심야에 성명을 발표해 독일 메르켈 총리와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밤늦게 통화를 갖고 이란과 이라크 정세를 론의했다고 전했다.

中央广播电视总台 央广网 版权所有

미국과 이란간의 모순이 격화되여 각측이 자제를 호소

미군이 이란군 지휘관인 솔레이마니를 숨지게 한데 대한 보복으로 이란이 8일 이라크의 미 주둔기지에 미사일 수십발을 발사했다.